VIEW ARTICLE
바다(ocean)
 송상엽  | 2020·05·05 23:55 | HIT : 195 | VOTE : 8 |

바다 위를 걷게 하소서.

걸을 수 없다면 바다를 가르시어 마른 땅을 걷게 하소서.


이것이 바다를 보며 외치는 저의 기도니이다.

 
Donum 어두운 밤 캄캄한 밤 빛을 향해 묵묵히 이 길을 걷겠나이다. 찬란한 태양이 비치리니

20·05·06 16:25 삭제





  
NO       SUBJECT NAME DATE HIT
  해방 [14]  송상엽 20·05·06 269
  불현듯 감사가 나오네.. [11]  송상엽 20·05·05 185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GGAMBO